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가시적 부분 아닌 내실 다지는데 힘 쏟아야"
국제특공무술연합회 박노원 회장
기사입력: 2011/12/29 [15:1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국제특공무술연합회(회장 박노원) 
<무예신문> 독자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새로운 변화를 추구하는 현실에 우리 무예인들은 지금 한 순간만을 이겨내기 위한 목표가 아니라 저출산과 고령화에 따른 장기적이고도 심도 있는 묘책을 창출해야 할 때가 됐다고 생각됩니다.
 
이는 무예인들 모두가 같이 한마음으로 고민하고 해결책을 찾아야 하는 것이며, 가시적인 부분보다는 내실을 다지는 것에 더 많은 힘을 쏟아야 한다는 말과 일맥상통하는 부분일 것입니다.
 
흑룡띠의 해를 맞이해 무예인 모두의 목표가 용처럼 승천할 수 있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무예신문 (http://mooye.net/)  
무예신문 무예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박노원] [영상] 박노원 총재 “특공무술, 일반인 위한 특공무예로 바꾸다” 조준우 기자 2019/03/04/
[박노원] 특공무술 박노원 총재, 특공무예로 새롭게 비상하다 조준우 기자 2019/03/04/
[박노원] 전 세계를 대상으로 삼은 특공무술 전도사 윤영진 기자 2012/08/30/
[박노원] 특공무술 창시자가 되기까지 윤영진 기자 2012/08/03/
[박노원] 운동삼매경에 빠졌던 악동시절 윤영진 기자 2012/07/04/
[박노원] "가시적 부분 아닌 내실 다지는데 힘 쏟아야" 무예신문 2011/12/29/
[박노원] "결실 맺을 수 있도록 단합 이뤄내야" 무예신문 2009/12/31/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포토] 제1회 믹스드핏 인스트럭터 연수 열려, 전문가 70명 배출 / 강준철 기자
서울시태권도협회ㆍ대한태권도협회, 국기원 승인도 없이 심사비 인상 / 조준우 기자
천무극과 아산시 전통무예 진흥 및 지원에 관한 조례 / 제갈덕주 유네스코대구협회 이사
수원 비호합기도 김남철 관장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도록 지도하는 무예인” / 조준우 기자
전통무예 진흥 관련 간담회 열려… 정책 방향 발표 / 조준우 기자
이재영 사무총장 “철저한 준비로 성공 예감하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 조준우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앞두고 대규모 지원단 출범 / 조준우 기자
UFC 마스비달, 대런 틸에 2라운드 KO승 / 조준우 기자
국기원태권도시범단, 美 아쉽게 우승 놓쳐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