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제2회 생활체육 전통선술대회 '성료'
국내외 선술인들 참가… 태극권 등 개인전ㆍ단체전서 경합 펼쳐
기사입력: 2012/07/15 [11:4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술인가, 의술인가, 예술인가.’ 지난 7월 14일 서울 서울시 전통선술연합회가 주최하고, 서울시 생활체육회, 전국전통선술연합회가 후원한 『제2회 서울특별시연합회장기 생활체육전통선술대회 한ㆍ중 국제건신기공교류회(이하 전통선술대회)』가 200여명의 국내ㆍ외 선술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심산기념문화센터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진행된 전통선술대회는 크게 개인전과 단체전으로 나뉘어 열렸으며, 이중 개인전은 ▲도인보건동 ▲역근경 ▲팔단금 ▲육자결 ▲마왕퇴도인술 ▲서심평혈공 ▲도인양생형체시운표연 ▲도인양생공 12법 ▲양생태극선 ▲18식 태극검 ▲24식 태극권 등 11개 부문으로, 단체전은 ▲풍류권 ▲풍류검 ▲도약보건공 ▲도약양생공 12법 ▲팔단금 ▲양생태극선 ▲18식 태극검 등 5개 부문에 걸쳐 개최됐다.

 
이번 대회 최우수상의 영예는 사랑팀에게 돌아갔다. 이어서 우수상에는 실버팀과 웰빙팀이, 장려상에는 꽃사슴팀, 타이치사랑, 보건소팀이, 특별상은 북경클럽이 차지했다. 

한편 본 대회에 앞서 개최된 개회식에서 서울특별시전통선술연합회 허일웅 회장은 “선술은 우수한 전통문화 유산으로서 한민족의 전통적인 체육활동뿐만 아니라 민족의 전통적 문화현상으로, 생활체육의 한 종목으로 보급 발전할 것”이라면서 “이번 대회를 계기로 선술인들의 기량이 한층 더 진보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뒤이어 중국 베이징체육대학 유위핑 교수는 방한사를 통해 “한중간 무예 문화는 밀전한 관계를 갖고 발전해 왔다”며 “앞으로도 한중 양국간 양생무예가 더욱 발전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아래는 허일웅 회장과의 일문일답.

▲ 대회 개최 취지는.
선술을 통해 생활의 질, 삶의 질을 높이고, 심신을 수련하는 데 목적이 있다. 국내 선술인들 뿐만 아니라, 해외 선술인들과 함께 기량을 겨룰 수 있어 선술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 해외 선술인들도 참가했다고 들었다.
중국체육총국(문화체육관광부 역할)에서 13명의 선술인이 참가했다. 반대로 오는 7월 22일 중국에서 개최되는 『중국 체육총국 건신기공대회』에는 국내 선술인 22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 지난 대회와 비교한다면.
전통선술대회는 연례행사로 개최되고 있다. 지난 해 서초 서래초등학교에서 개최된 1회 대회는 200여명 참여했다. 올해도 비슷한 규모다. 내년에도 행사가 진행된다.

▲ 선술만의 매력이라면.
선술은 보건성, 무술성, 예술성이 강조된다. 이를 위해서는 호흡과 동작, 의식이 중요하다. 빠른 운동은 숨을 쉴 수 없지만, 선술은 몸에 무리 없이 천천히 하면서 효과를 볼 수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익힐 수 있다.

▲ 국내 선술 인구는
국내에는 1만명이 있다. 지부는 현재 서울, 경기, 제주도가 있고, 강원, 충청, 경북에는 준비중
이다.

▲ 향후 계획은.
서울시 외에 경기도에서도 대회가 개최되고 있다. 향후 경기도연합회장기 대회와 연계해 나갈 계획이다.
 
 
무예신문 (http://mooye.net/) 
윤영진 기자 윤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선술] 한국, ‘제8회 세계헬스치궁대회’ 준우승 차지 최현석 기자 2019/08/26/
[선술] 선술수련의 양생적 효과 허일웅 명예교수 2019/07/17/
[선술] 2019 회장배 전통선술대회, 용인서 열려 강용준 수습기자 2019/06/24/
[선술] [선술(仙術)수련의 필요조건] 칠정육욕(七情六欲) 조절 허일웅 명예교수 2019/06/18/
[선술] 제4회 강남구청장배 전통선술대회, 25일 개최 장민호 기자 2019/05/22/
[선술] 전통선술(선무예) 수련의 필요조건! 생사관(生死觀)에 투철해야 허일웅 명예교수 2019/05/15/
[선술] 선술(仙術)의 수련 원칙 허일웅 명예교수 2019/04/16/
[선술] 2019 회장배 전국전통선술대회, 6월 ‘커밍순’ 장민호 기자 2019/04/15/
[선술] 선술(선무예)이 예술성으로의 특성 허일웅 명예교수 2019/03/16/
[선술] 선술(仙術)수련이 양생법으로서 갖는 가치 허일웅 명예교수 2019/02/16/
[선술] 선술(仙術)의 무예로서의 가치성 허일웅 명예교수 2019/01/15/
[선술] 선술(仙術)과 홍익(弘益) 사상 허일웅 명예교수 2018/09/18/
[선술] 선술(仙術)의 현대적 의미 허일웅 명예교수 2018/08/16/
[선술] 한국, 제3회 국제헬스치궁대회 참가 우수한 성적 거둬 조준우 기자 2018/08/14/
[선술] [무예신문] 서울놀이마당서 펼쳐진 ‘전통선술’ 시범 무예신문 편집부 2017/04/24/
[선술] 2017 회장배 전국전통선술대회, 다음달 27일 개최 조준우 기자 2017/04/16/
[선술] 한국카이로프랙틱중앙회, 대한전통선술협회와 손잡고 특강 시작 조준우, 임종상 기자 2017/04/04/
[선술] 전통선술 지도자팀의 시범 모습 무예신문 편집부 2013/07/01/
[선술] 제2회 광명시생활체육 전통선술대회, 열려 여창용 기자 2013/07/01/
[선술] 2013 국민생활체육 전국전통선술대회 ‘성료’ 유기효 기자 2013/06/0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무예진흥원 설립 물 건너가나, 국제무예센터 산하 조직으로 축소 / 조준우 기자
이동섭 국회의원 “국기(國技)태권도 세계화 위한 의원 외교에 앞장서겠다” / 조준우 기자
청한아쿠아 최종욱 회장 “운동 후 발생하는 활성산소, ‘수소수’가 잡는다” / 박승란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경기력향상위원회, 전원 사임 / 장민호 기자
전통무예백서를 만드는 이유가 궁금하다 /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UFC, 오는 12월 부산대회 개최… 외즈데미르 VS 라키치 / 조준우 기자
쉬샤오둥의 넘치는 한국 사랑 / 조준우 기자
국기원. 해외 파견 태권도 사범 재(再)모집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