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명지대학교, ‘미디어액션학과’ 신설
수준 높은 교육 프로그램 통해 이론실무를 겸비한 전문가 양성
기사입력: 2013/09/13 [11:1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영화 속 화려한 액션 연기를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으로 배울 수 있게 된다.
태권도와 합기도 전공자들이 연기 또는 연출 분야로 진출하고 있지만 이에 관련한 체계적인 교육을 받지 못해 한계를 보이고 있다.

명지대학교는 2014학년도 신학기에 맞춰 스턴트와 액션연기 전문가를 양성하는 ‘미디어액션학과’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이 대학 사회교육원에 개설되는 미디어액션학과는 대중매체와 대중문화에 특화된 전문가 양성이 주목적이다.

학과는 스턴트, 무술연기, 연기, 연예기획 등 네 가지 세부 전공으로 운영된다. 스턴트 전공은 현실감 있는 액션연기를 완성하는 전문배우를 완성하며, 무술연기 전공은 무예와 연기의 조화를 통해 실제와 이론을 겸비한 전문가를 양성하게 된다.

이밖에도 연기와 연예기획은 배우와 기획 전문가에 대한 수준 높은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과정은 책임지는 조성천 지도교수는 프랑스 파리3대학에서 공연예술학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대학로에서 연극 활동과 CF 조감독으로 활동했다.

또한 영화 『최종병기 활』의 액션 장면을 연출한 오세영 무술감독, 성룡의 액션팀 성가반에서 활동 중인 이인섭 감독, 배우 김보성이 외래교수로 강단에 선다.

이번 명지대학교의 '미디어액션학과' 과정은 드라마, 영화는 물론 무예계에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좋은 기회이자 성룡, 이연걸 같은 세계적인 스타 탄생을 배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무예신문 (http://mooye.net/)  
여창용 기자 여창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무술] 레슬링부터 유도까지 ‘연합세미나’ 개최 장민호 기자 2019/07/09/
[무술] [영상] 국제 한ㆍ중 청소년무술문화교류대회, 중국무술 시연 최현석 기자 2018/08/13/
[무술] 국제건신기공연맹, 제2기 회장단 및 집행위원 선출 조준우 기자 2016/08/27/
[무술] 전 세계 20개국 전통무술 경주서 공연된다! 대전 임헌선 기자 2015/06/14/
[무술] ‘주먹쥐고 소림사’ 니엘, 봉술 '얍!' 전성오 기자 2014/01/31/
[무술] 명지대학교, ‘미디어액션학과’ 신설 여창용 기자 2013/09/13/
[무술] ‘무술소녀의 킥’, 영상 화제… “언빌리버블~” 여창용 기자 2013/08/21/
[무술] 영화 ‘타이치 3D’, 이연걸 홍금보 손길 묻어나 여창용 기자 2013/06/28/
[무술] 문체부, 국제TSG센터 유치 최종승인 조정현 기자 2011/04/26/
[무술] 전 세계 무술올림픽이 궁금하다! 윤영진 기자 2010/05/06/
[무술] 종합 28단, 전국 공무원 최고 유단자 윤영진 기자 2010/02/05/
[무술] 대한민국무술총연합회 원로모임 가져 김동찬 기자 2009/09/24/
[무술] 세계종합무술대회 창건공청회 열려 김동찬 기자 2009/09/18/
[무술] 세계종합무술대회 창건계획수립 공청회 김동찬 기자 2009/09/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FC 손진수, 바티스타에 석패 / 조준우 기자
우슈 국제심판 천미연 “최고의 국제심판이 되는 것이 나의 꿈” / 박승란 기자
이시종 충북도지사, 무예원로교수와 간담회 가져 / 임종상 기자
하반기 첫 전통무예진흥 기본계획 공청회 열려 / 조준우 기자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기각 / 조준우 기자
[영상] 이시종 지사 “무예에 대한 국가지원 미흡한 상태” / 임종상 기자
매니 파퀴아오, 최고령 웰터급 챔피언 등극 / 조준우 기자
스포츠혁신위의 권고안을 말한다 / 최종표 발행인
제26회 국제 한ㆍ중 청소년무술문화교류대회 출정식 가져 / 강은정 수습기자
2019 태권도원 경연대회 참가자 접수, 총상금 7천만원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