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올해는 패러다임을 바꾸어야할 시점 될 것
기사입력: 2015/01/04 [01:1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 무예신문

존경하는 전 세계 태권도 가족 여러분,

2015년 을미년 새해에도 항상 기쁨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지난 2014년은 세계태권도연맹으로서는 아주 성공적인 한 해였습니다. 세계태권도연맹은 2014년에 선수들에게 더 많은 참가의 기회를 주기 위해 부단히 노력했습니다. 중국 쑤저우,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2014 월드태권도 그랑프리시리즈와 멕시코 케레타로에서 열린 2014그랑프리파이널은 최고의 선수들을 한 자리에 모아 최고의 기량을 보인 아주 성공적인 대회였습니다.

제 1회 세계태권도연맹 갈라어워즈디너가 케레타로에서 개최돼 우리 선수들의 위상을 국제사회에서 더욱 높이는데 성공했을 뿐 아니라, 월드컵태권도단체선수권대회가 같은 장소에서 열려 최고의 5인조 단체전 경기를 보여줬습니다.

세계태권도연맹은 "태권도 경기에는 어느 선수도 낙오되지 않는다"는 원칙 아래 장애인 태권도 발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지난 6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제 5회 세계장애인태권도선수권대회는 가장 성공적이었습니다.

아제르바이잔 바쿠에서 지난 7월에 개최된 제1회 세계카뎃태권도선수권대회도 성공리에 막을 내렸습니다.

지난 12월 국제올림픽위원회가 40개 항으로 만들어진 올림픽 운동의 미래 지침서인 "올림픽 2020 아젠다"를 만장일치로 통과시켰으며, 세계태권도연맹은 이를 전폭 지지합니다.

2015년 을미년은 세계태권도연맹으로서는 또 다른 의미 있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입니다.

2015년 최대의 세계태권도연맹 주최 행사는 오는 5월 러시아 첼라빈스크에서 개최될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일 것입니다. 2016년 리우올림픽 이전에 열리는 가장 큰 행사로서 팔각 경기장과 전자 헤드기어를 사용해 아주 성공적이고 멋진 대회를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전자 헤드기어는 지난 10월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2014 그랑프리시리즈 3차전에서 세계태권도연맹 주최 대회 처음 사용된 바 있습니다.

2015년 월드태권도 그랑프리시리즈는 오는 8월 러시아 모스크바, 9월 카타르 도하, 10월 영국 맨체스터에서 각각 개최될 예정이며, 2015 그랑프리파이널과 제 2회 갈라어워즈디너가 멕시코 시티에서 12월에 열리게 됩니다.

세계태권도연맹은 또한 태권도가 2020년 도쿄 장애인올림픽 정식 종목에 포함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으며,. 오는 1월 31일 또는 2월 1일 최종 결과가 나올 예정입니다. 세계태권도연맹은 결과에 관계없이 장애인 태권도에 대한 우리의 노력을 지석적으로 계속해 더 많은 장애우 선수들이 경기에 참가하도록 할 것입니다.

2015년은 세계태권도연맹의 주요 행정 패러다임을 바꾸어야 할 시점이라고 생각합니다.

2004년 세계태권도연맹 총재직을 맡은 이래 지금까지 심판의 공정성 확보와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만들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왔으며, 그 결과 지금 이 두 문제는 상당한 성공을 거두었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결과 태권도는 이제 가장 많이 참여하는 스포츠 중 하나가 됐으며, 지금은 이러한 기반 위에 태권도를 세계에서 가장 관중이 좋아하는 스포츠로 만들어야 할 시점입니다.

이렇게 하기 위해 태권도 경기를 더욱 언론 친화적으로 만들고,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관중을 끌어들이도록 해야 합니다. 또한 우리의 엘리트 선수들을 더욱 언론에 노출시켜 태권도 스타를 만들도록 해야 합니다. 이러한 목표의 일환으로 세계태권도연맹은 5인조 단체전을 더욱 활성화시킬 것입니다.

세계태권도연맹의 이러한 방향 전환을 위해서는 지금과는 다른 마음가짐과 체제가 필요합니다. 이러한 새로운 목표는 엄청난 도전일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우리는 전 세계 태권도 가족 여러분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바랍니다.

존경하는 전 세계 태권도 가족 여러분,
2015년에도 여러분 모두에게 행복과 번영이 함께 하기를 기원합니다.
 
 
무예신문 (http://mooye.net/)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조정원] ‘2019 밝은사회 클럽국제본부 국제대회’ 개최 조준우 기자 2019/09/21/
[조정원] [포토] 세계태권도연맹 조정원 총재, 명예 충북도민 되다! 장민호 기자 2019/09/03/
[조정원] 조정원 총재 “무예신문이 기록해온 무예의 역사, 중요한 유산이자 자산” 무예신문 편집부 2018/10/16/
[조정원] 조정원 총재 “세계 청소년들의 꿈을 실현하는 한 해 될 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7/12/29/
[조정원]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 5選 연임 조준우 기자 2017/06/25/
[조정원] [1보]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 연임 성공 장민호 기자 2017/06/23/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6월 총회 개최… 총재ㆍ집행위원 등 집행부 선출 이정직 기자 2017/04/25/
[조정원] “태권도 발전에도 무예신문이 큰 역할 해 주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6/10/19/
[조정원] 조정원 총재 “리우올림픽, 최고 대회 될 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5/12/30/
[조정원] 2015 브라질 오픈 태권도대회 성황리에 열려 장민호 기자 2015/10/12/
[조정원] WTF 조정원 총재, 전북 명예도민돼 전북 지사 2015/08/24/
[조정원] WTF, 스포츠어코드 탈퇴… 월드컴뱃대회도 불참 무예신문 편집부 2015/05/13/
[조정원] “올해는 패러다임을 바꾸어야할 시점 될 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5/01/04/
[조정원] "건전한 비판 속 대한 제시하는 언론 문화 이끌어주길" 조정원 총재 2014/10/08/
[조정원] 조정원 총재 “변화ㆍ발전하지 않는 종목은 살아남을 수 없다” 윤영진 기자 2014/06/18/
[조정원] 조정원 총재 “해외 인사들 태권도원 초청 지원하겠다” 윤영진 기자 2014/05/20/
[조정원] 조정원 총재 "2020패럴림픽 정식종목 채택 위해 최선 다할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4/01/02/
[조정원] "태권도 언론 문화가 창달 될 수 있도록 앞장서주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3/10/04/
[조정원] "태권도 발전을 위한 굳건한 토대 만들어야" 무예신문 편집부 2012/12/31/
[조정원] "태권도 발전 위해 건전한 비판과 대안 제시해주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2/10/01/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한무총의 분열과 무예계의 현실 / 최종표 발행인
'2019 전통무예진흥 국제학술대회' 제주서 열려 / 조준우 기자
‘SNS 스타’ 김이슬, 로드FC 라운드걸로 발탁 / 최현석 기자
‘제18회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성황리에 치러져 / 조준우 기자
제12회 부산시장기 전국합기도대회, 사상화학합기도 종합우승 /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제43회 세계삼보선수권대회, 대단원의 막 내려 / 임종상 기자
국기원 이사장 선출 또 부결돼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최종욱 회장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기대해도 좋다” / 조준우 기자
제1회 KTA 태권도시범공연대회 23일 개최 / 조준우 기자